성명서 및 보도자료
성명서
보도자료
HOME > 성명서 및 보도자료 > 성명서
성명서 및 보도자료 > 성명서

작성자
seonmin
[작성일 : 2019-11-11 08:52:07 ]   
제목
<성명서> 탈북민 2명 강제북송 살인행위의 진상을 철저히 조사하고 관련자를 엄중 처벌하라!

 

<성명서>

탈북민 2명 강제북송 살인행위의 진상을 철저히 조사하고 관련자를 엄중 처벌하라! 

 

  지난 117일 언론을 통해 알려진 우리 정부의 북한주민 2명의 강제북송에 대해 충격을 금할 수가 없다. 통일부에서는 지난 112일 동해 NLL 북방한계선 인근 해상에서 월선한 북한 주민 2명을 나포해 합동조사를 실시했으며 이들이 20대 남성으로 동해상에서 조업 중인 오징어잡이 배에서 16명의 동료 승선원을 살해하고 도주한 것으로 파악되었다고 발표했다. 또한 5일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측에 이들의 추방 의사를 전달했으며 북측은 6일 인수 의사를 확인해 왔고 이들이 살인 등 중대한 비정치적 범죄자로 북한이탈주민법상 보호대상이 아니며, 우리 사회 편입 시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위협이 되고 흉악범죄자로서 국제법상 난민으로도 인정할 수 없다고 판단해 정부부처 협의 결과에 따라 추방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러한 정부 공식 발표에 대해 수 많은 의혹이 일어나고 있다. 먼저 이 사실이 공개된 것이 정부의 공식발표가 아닌 7일 국회 예산결산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한 청와대 관계자의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에 강제북송 사실이 노출되면서 알려진 것이 매우 비정상적인 일인 것이다. 특히 청와대 관계자의 메시지는 JSA 근무 모 중령이 보낸 것으로 이는 군지휘계통을 무시하고 청와대로 직보한 것부터가 매우 잘못된 일이며 이들의 추방결정이 매우 신속하게 이뤄지고 정부가 이를 공개하지 않은 것도 매우 잘못된 일이다. 이 부분에 있어서는 그들이 단순 탈북자가 아닌 북한이 추적했던 중요인물이 아니었는가라는 합리적인 의구심을 일으키고 있다. 더욱이 그들이 정부 발표대로 16명을 살해한 살인범이라면 북한으로 갈 경우 죽음을 면치 못할 것을 잘 알고 있을 것인데 스스로 북한으로 가겠다고 결정했다는 것 자체가 상식적으로 납득이 가지 않는 부분이다.

  또한 헌법 상 북한 주민은 대한민국 국민이기 때문에 범죄 혐의가 있다면 우리 법원에 세워 재판을 통해 그 죄를 가리는 것이 옳은 절차이다. 그런데 국민들에게 그 어떤 설명도 없이 강제추방한 후에 이를 통보하는 것은 그야말로 직권 남용이며 국민 기만행위가 아닐 수 없다. 더욱이 정부가 적용한 북한이탈주민법의 탈북민에 자격에 대한 조항은 국내에서 탈북민으로 정부지원을 받을 수 있는 자격 여부를 판단하는 것이지 국내 체류를 심사하는 법률이 아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의적으로 잘못된 법 적용을 한 것은 분명한 잘못이며 명백한 살인행위다.

  이에 우리는 한결같이 북한에 저자세로만 일관하는 문재인 정부의 무능과 강제북송 살인행위를 강력규탄하며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1. 정부는 강제북송에 대한 철저한 진상조사와 재발방지 대책을 즉각 마련하라!

2. 강제북송에 연관된 모든 지휘계통과 결정권자를 처벌하고 살인행위에 대해 사법처리 하라!

3. 국회는 청문회를 통해 강제북송 진상을 조사하고 재발방지법을 즉각 제정하라!

20191111

<선민네트워크>

[ 새글 | 답글 | 수정 | 삭제 ]
[ 총게시물 : 92 | page : 5 ]
[ 정렬조건 : 날짜 | 조회  ]
순번 제목 조회 파일 등록일 작성자
92   <성명서> 탈북민 2명 강제북송 살인행위의 진상을 철저히 조사하고 관련자를 엄중 처벌하라! 88 19/11/11 운영자  
91   <성명서>정부는 애국 공직자인 한민호 전 사무처장의 부당한 파면 징계를 즉각 철회하라! 109 19/10/03 운영자  
90   <성명서> 문재인 대통령은 조국 법무부 장관임명을 철회함으로 성공한 대통령이 되기를 촉구한다. 72 19/09/10 운영자  
89   <성명서> 진정으로 종전하려면 제네바협약에 따라 북한억류자 6명을 즉각 석방하라 234 19/02/26 seonmin   
88   <성명서> 제주 국제관함식 개최는 환영하나 일본의 욱일기 사용은 강력히 반대한다! 381 18/09/28 seonmin   
87   <성명서> 해방 73주년 건국 70주년을 축하하며 소모적인 건국절 논쟁을 종식시키자. 702 18/08/15 seonmin   
86   <성명서> 문재인 정부는 ‘국가인권정책기본계획’ 수립의 일방통행식 불통적폐 행정을즉각 중지하고 국민 723 18/08/08 seonmin   
85   <논평> 욱일기가 별 것 아니라고 여기는 순간 우리는 나라를 빼앗기는 치욕스러운 망국의 역사를 되풀이하 345 18/07/27 seonmin   
84   <기고> 국민일보 동성애 행진 가로막는 불법행위 절대 있어선 안돼 272 18/07/23 seonmin   
83   <대국민호소문> 건국대통령 이승만 서거 53주기 광화문 동상 건립을 청원합니다. 392 18/07/20 seonmin   
82   <논평> 6.13지방 선거의 민의를 겸허히 받아들여 자유민주 대한민국을 더욱 발전시키자! 318 18/06/16 seonmin   
81   싱가폴 북미정상회담 관련<성명서> 진정으로 종전하려면 제네바협약에 따라 북한억류자 6명을 즉각 석방하 343 18/06/13 운영자  
80   <성명서>동성애를 옹호 조장하는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와 은수미 성남시장 후보를 지지함으로 배교행위를 780 18/06/09 운영자  
79   <성명서> 이제 다음 차례는 김정욱 선교사를 비롯한 우리 대한민국 국민 6명의 무사귀환이다. 225 18/05/10 seonmin   
78   <성명서> 4.27 판문점 선언을 환영하며 합의번복의 불행한 일들이 되풀이 되지 않기를 소망한다. 339 18/04/28 seonmin   
77   성명서 북한억류자석방과 6.25납북자, 김동식 목사 등 납북자 생사확인 및 유해송환을 남북정상회담 의제에... 430 18/04/26 seonmin   
76   <논평> 미국과 북한의 정상회담 개최 합의를 환영하며 한반도 비핵화를 이루는 절호의 기회를 놓치지 말아 381 18/03/10 운영자  
75   <성명서> 임현수 목사 석방을 환영하며 북한은 김정욱 선교사를 비롯한 다른 북한억류자들도 즉각 석방하라... 771 17/08/11 운영자  
74   건국 대통령 이승만 광화문 동상 건립 제 5 차 대국민호소문 1001 17/07/19 운영자  
73   <논평> 미국 대학생 오토 웜비어의 억울한 죽음을 애도하며 북한은 자신들이 행한 반인도적 범죄행위에 대 671 17/06/20 운영자  

1 2 ... 다음 2 개 [ 새글 | 처음목록 | 목록]  

회사명 : 선민네트워크   대표자 : 김규호   주소 : 우편번호 06102 서울시 강남구 언주로 608, 양지빌딩 302호  
TEL : 02-549-0153   FAX : 02-6944-8351   사업자번호 : 201-82-63088
Copyrightⓒ by cpnet.or.kr All right reserved.    webmaster  개인정보 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