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서 및 보도자료
성명서
보도자료
HOME > 성명서 및 보도자료 > 성명서
성명서 및 보도자료 > 성명서

작성자
seonmin
[작성일 : 2017-03-24 09:04:18 ]   
제목
<성명서> 인양된 세월호는 정치투쟁의 상징이 아닌 국민안전을 위한 상징이 되어야 한다.

 

<성명서>

 

인양된 세월호는 정치투쟁의 상징이 아닌 국민안전을 위한 상징이 되어야 한다.

23일 오전 세월호가 1072일 만에 그 모습을 다시 드러냈다. 2014416일 침몰 당시 온 국민들이 어린 학생들의 죽음에 안타까워했고 함께 울었다. 또한 또 다시 이러한 대형 재난이 발생되지 않도록 국가가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는 다짐을 통해 우리사회가 한 걸음 더 성숙되어지는 계기가 되었다.

아직도 우리사회에 안전에 대해 부족한 부분이 많다는 지적을 받고 있지만 향후 지속적인 노력이 이루어진다면 최소한 안전책임자의 무능과 안전시스템의 부재로 억울한 희생자가 나오게 하는 인재는 막을 수 있을 것이라는 희망을 가져본다.

이제 국민 모두가 세월호 인양을 통해 국민화합을 이루는 노력을 적극 기울여야 한다. 세월호 침몰의 절대적 책임을 대통령에게 두는 일에 대해 찬성했던 사람이나 반대했던 사람이나 1천 억 원의 비용이 소요되는 인양작업에 대해 찬성했던 사람이나 반대했던 사람이나 헌정사상 최초로 대통령이 탄핵을 당하고 침몰한지 3년 만에 세월호가 인양되는 현 시점에서 더 이상의 불필요한 소모적인 논쟁을 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

세월호의 불쌍한 아이들을 사회갈등과 국론분열을 부추기는 도구가 되도록 방치해서는 안된다. 인양된 세월호를 특정 정치세력을 이롭게 하거나 해를 가하는 수단으로 전락시켜도 안된다. 미수습된 희생자들의 시신을 정성으로 수습하여 희생자 가족들을 위로하고 세월호 추모공원 조성을 통해 후세들에게 국민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으켜 다시는 이 땅에 이러한 불행이 발생되지 않도록 하는 교육의 계기가 되도록 해야 한다.

유가족들도 이제는 광화문 광장에서 떠나 일상으로 돌아가 평범한 국민의 삶을 살도록 노력하며 재난방지를 위한 국민적 열망에 초석이 되어야 한다. 향후에라도 세월호를 비롯한 모든 재난의 아픔은 재발방지를 위한 강력한 메시지가 되어야 하지 결코 사회분열과 정치적 득실을 따지는 정쟁의 도구가 되어서는 안된다. 앞으로 인양된 세월호가 정치투쟁의 상징이 아닌 국민안전을 위한 국민화합의 상징으로 각인되기를 강력히 희망한다.

2017324 

<선민네트워크>

[ 새글 | 답글 | 수정 | 삭제 ]
[ 총게시물 : 91 | page : 5 ]
[ 정렬조건 : 날짜 | 조회  ]
순번 제목 조회 파일 등록일 작성자
71   <논평> 문재인 정부는 겸허한 자세로 국민만을 위해 봉사해야.. 1090 17/05/10 운영자  
70   <호소문> 19대 대선에서 기독교유권자들은 북한인권은 철저히 외면하면서도 동성애인권은 지지하는 문재인 701 17/05/01 운영자  
69   <성명서> 인양된 세월호는 정치투쟁의 상징이 아닌 국민안전을 위한 상징이 되어야 한다. 941 17/03/24 운영자  
68   <성명서> 이제 모두가 일상으로 돌아가는 것이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한 애국의 길이다. 749 17/03/11 운영자  
67   성명서 헌법재판소의 탄핵결정을 승복하는 것이 진정으로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길이다. 640 17/03/09 운영자  
66   <성명서> 더불어민주당 표창원 의원(경기 용인시정)의 서구의 타락한 성문화 동성애 조장과 탈동성애인권유... 1219 16/12/08 운영자  
65   <성명서> 국정역사교과서를 ‘친일독재찬양’ 교과서로 무조건 매도 선동하는 편파적 행동을 즉각 중단하라... 965 16/11/30 운영자  
64   <성명서><북한인권재단>과 <북한인권증진자문위원회> 이사 추천을 신속히 진행하라! 1065 16/10/20 운영자  
63   제 2 회 북한인권자유통일주간 선언문 775 16/06/28 운영자  
62   <성명서> 20대 국회는 동성애조장하는 국가인권위법 제 2 조 3항 ‘성적지향’을 즉각 삭제하라! 883 16/06/23 운영자  
61   <성명서> 중국정부는 북한독재정권의 한충렬 목사 피살사건 결과를 공식발표하여 각종 의혹에 대한 진실을 1533 16/05/18 운영자  
60   중국정부는 북한독재정권의 한충렬 목사 살해를 엄중 수사하고 북한인권운동가 보호대책을 마련하라! 1273 16/05/04 운영자  
59   <논평> 대한민국 대통령을 온갖 저급한 욕설로 폄하하면서도 ‘최고 존엄’ 운운하는 북한의 이중적 태도 1247 16/04/09 운영자  
58   <기독교유권자운동단체연합회> 기독교유권자들의 20대 총선 낙선 및 지지대상자 명단 발표 2281 16/12/08 운영자  
57   대한민국사랑종교단체협의회 <성명서> 포르노 합법화 주장과 동성애반대 성직자를 ‘나치’에 비유한 표창 654 16/04/08 운영자  
56   <성명서> 포르노 합법화 와 동성애반대 목회자 ‘나치’에 비유한 표창원 후보는 즉각 후보직을 사퇴하라 1508 16/04/07 운영자  
55   대통령과 국군을 모욕하며 테러를 자행하는 사진을 포스터를 사용한 권은희 후보는 즉각 후보직을 사퇴하라... 961 16/04/03 운영자  
54   <호소문> 건국대통령 이승만 탄생141주기 광화문 동상 건립 제 4 차 청원 1058 16/03/26 운영자  
53   <성명서>19대 국회는 사이버테러방지법과 민생경제법안을 반드시 처리하고 임기를 마치라! 1040 16/03/25 운영자  
52   성명서 일본역사교과서의 ‘독도는 일본 땅’이라는 허위 주장을 즉각 삭제하라! 877 16/03/26 운영자  

1 2 ... 다음 2 개 [ 새글 | 처음목록 | 목록]  

회사명 : 선민네트워크   대표자 : 김규호   주소 : 우편번호 06102 서울시 강남구 언주로 608, 양지빌딩 302호  
TEL : 02-549-0153   FAX : 02-6944-8351   사업자번호 : 201-82-63088
Copyrightⓒ by cpnet.or.kr All right reserved.    webmaster  개인정보 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