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서 및 보도자료
성명서
보도자료
HOME > 성명서 및 보도자료 > 성명서
성명서 및 보도자료 > 성명서

작성자
seonmin
[작성일 : 2016-03-03 12:25:49 ]   
제목
성명서 <북한인권법>제정을 환영하며 시대적 사명인 북한독재종식을 통해 한반도의 진정한 인권과 민주주의를 이룩하자!

 

<성명서>

<북한인권법>제정을 환영하며 시대적 사명인 북한독재종식을 통해

한반도의 진정한 인권과 민주주의를 이룩하자!

 

11년 만에 드디어 북한인권법이 통과되었다. 2005년 8월 북한인권법안 당시 새누리당의 전신인 한나라당 의원이었던 전 김문수 경기도지사가 대표 발의하였으나 야당의 강력한 반대로 제17대, 18대 국회의 임기 만료로 자동폐기 되었고, 2016년 3월 2일 우여곡절 끝에 제정되었다. 2700만 북한주민의 인권이 보장되어야 한다는 점은 한반도의 정치적 상황과 무관하게 너무도 당연하게 주어져야 하는 인간의 기본권에 속하는 사항이자 시대의 요구였다. 미국과 일본은 이미 수년전에 북한인권법을 제정했음에도 불구하고 당사국인 한국에서 이제야 제정된 것은 세계사 속에 참을 부끄러운 일 중에 하나이다.

 

특히 더민주당을 비롯한 대한민국의 야당은 참으로 이상한 사람들이었다. 남북관계에 문제가 생기면 항상 우리정부가 잘못해서 일어난 일이라며 북한을 두둔하고 정부에게 비난의 화살을 돌려왔다. 또한 북한인권을 주장하면 북한독재정권을 자극하게 되어 남북갈등이 일어나고 이후 전쟁의 위험이 높아져 평화가 깨진다면서 비겁하게도 북한인권을 철저히 외면해왔다. 유럽의 좌파들은 북한인권운동에 적극적으로 동참한다. 그런데 한국의 좌파들이 북한인권운동을 하지 않는 것에 대해 참으로 이해가 가지 않는다면서 저들이 진정한 진보, 진정한 좌파인지 의심스럽다고 말한다. 옳은 말이다. 이 땅의 진보와 좌파들은 인권과 민주를 팔아 자기의 배만 불리우는 사이비 진보, 사이비 좌파이다. 그래서 많은 국민들이 그들의 편파성 때문에 ‘빨갱이’라고 말하는 것을 서슴치 않는다.

 

진정한 진보, 진정한 좌파는 항상 인권과 민주, 독재종식을 위해 목숨을 바쳐야 하는데 대한민국의 진보와 좌파들은 정당한 민주적 선거절차에 의해 선출된 대한민국의 대통령에 대해서는 독재자라 쌍욕을 하며 대규모 촛불집회를 하면서도 세계에서 가장 악독한 독재자인 북한김정은에 대해서는 한번도 촛불을 들지 않는 이중성을 보여 왔다. 또한 사이비 진보, 사이비 좌파라는 대표적인 증거가 바로 11년 동안 악랄하게 북한인권법 제정을 방해해 온 일이다. 이들의 악행은 반드시 역사의 앞에 심판을 받을 것이며 후배 진보좌파들에게 비겁한 자들로 비난의 대상이 될 것이다.

이제 우리는 더민주당을 비롯한 야당에 경고한다. 북한인권에 관하여 전혀 동의하지 않으면서 선거를 앞두고 불리한 상황을 타개하고자 북한인권법의 통과에 합의했다면 현명한 국민들은 절대로 속지 않을 것이며 진정성을 가지고 북한인권법에 동의했다면 앞으로 북한인권운동을 방해했던 과오를 청산하고자 열심히 참여해야 할 것이다. 우리가 지켜보며 국민들이 지켜볼 것이다. 대한민국이 추구하는 한반도 평화가 북한인권을 외면하는 대가로 얻어지는 부끄러운 평화가 되어서는 안된다. 북한인권을 외면하는 대가로 우리의 생명과 안전을 북의 김정은으로부터 보장받으려 한다면 통일이후 북한세습독재 아래 자유를 잃고 고통당했던 북한동포들에게 비겁한 자들이라는 비난을 면치 못할 것이다. 우는 자들과 함께 우는 것이 진정한 인권이다. 그러기에 본회는 북한인권법제정을 위해 수년동안 기자회견, 집회, 캠페인 등 다양한 활동을 했었고 본회 대표들은 삭발과 단식투쟁을 하기도 했었다. 이제 시작이다. 북한인권운동에 앞장서 시대적 사명인 북한민주화와 북한독재종식을 통한 한반도의 진정한 인권과 민주주의를 이룩하자!

 

2016년 3월 3일

 

<선민네트워크>

[ 새글 | 답글 | 수정 | 삭제 ]
[ 총게시물 : 89 | page : 5 ]
[ 정렬조건 : 날짜 | 조회  ]
순번 제목 조회 파일 등록일 작성자
49   국회는 국민경제 파괴를 막기 위한 사이버테러방지법을 즉각 제정하라! 1088 16/03/09 운영자  
48   성명서 <북한인권법>제정을 환영하며 시대적 사명인 북한독재종식을 통해 한반도의 진정한 인권과 민주주의... 1063 16/03/03 운영자  
47   <성명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절대적으로 필요한 테러방지법의 제정을 환영한다 1004 16/03/03 운영자  
46   <성명서>김대중, 노무현 정부에서도 국정원 중심의 테러방지법을 추진했는데 이제와서 반대하는 야당은 제 683 16/03/01 운영자  
45   <성명서> 북한의 도발 앞에서 국회는 내부 갈등과 분열을 극복하고 모두 한마음이 되어야 한다. 934 16/02/16 운영자  
44   <성명서> 북한의 핵개발 응징으로서 개성공단 전면가동중단을 지지한다. 889 16/02/11 운영자  
43   <성명서> 테러방지법제정촉구 제 7 차 기자회견 및 2 차 공개질의 697 16/01/21 운영자  
42   <성명서> 김동식 목사 유해와 납북자, 국군포로, 억류자들의 송환을 강력 촉구한다 656 16/01/16 운영자  
41   <성명서> 괘씸죄에 걸려 감옥에 간 흙수저 출신의 청년 보육교사 A씨를 즉각 석방하라! 1206 16/01/08 운영자  
40   논평 북핵을 제어할 수 없다면 핵무기 보유를 추진해야 한다. 2353 16/01/07 운영자  
39   <성명서> 파리테러 애도 및 테러방지법 제정촉구 성명서 911 15/11/17 운영자  
38   <성명서> 이제 역사교과서에 대한 모든 정쟁을 중단하고 친일과 독재미화가 아닌 올바른 교과서가 탄생되는... 2280 15/11/03 운영자  
37   <성명서> 좌편향 의식교육 검정교과서 폐기하고 국정화를 통해 올바른 역사교과서 추진하라 913 15/10/21 운영자  
36   <성명서> 북한독재 2번 남한독재 28번 언급한 종북교과서와 동성애옹호 조장하는 좌편향된 교과서에 대한 1166 15/10/13 운영자  
35   기독교유권자운동단체연합회 출범 및 동성애조장 국가인권위법 개정 촉구 기자회견문 729 15/10/13 운영자  
34   각 학교 운영위원님! 동성애옹호 교과서 채택거부를 호소합니다. 755 15/09/19 운영자  
33   <기증제대혈 활성화 국민운동>출범성명서 1116 15/09/19 운영자  
32   <논평> 북한의 지뢰도발로 촉발된 남북간의 긴장이 해소된 남북합의를 환영한다. 887 15/08/25 운영자  
31   건국대통령 이승만 대통령 서거 50주기 광화문광장 건립 청원 대국민 호소문 738 15/07/18 운영자  
30   성명서 중앙일보의 동성결혼 찬반여론 조작행위를 강력 규탄한다. 1682 15/07/14 운영자  

이전 2 개 ... 3 4 ... 다음 2 개 [ 새글 | 처음목록 | 목록]  

회사명 : 선민네트워크   대표자 : 김규호   주소 : 우편번호 06102 서울시 강남구 언주로 608, 양지빌딩 302호  
TEL : 02-549-0153   FAX : 02-6944-8351   사업자번호 : 201-82-63088
Copyrightⓒ by cpnet.or.kr All right reserved.    webmaster  개인정보 취급방침